About

서울 드랙 퍼레이드 / Seoul Drag Parade
Logo Designs by Bryan Langford-Loftis
서울 드랙 퍼레이드는 전 세계적인 퀴어 인권운동이자 문화활동인 프라이드 퍼레이드와 한국의 서울 (및 다른 지방의) 퀴어 퍼레이드에 영감을 받아 2018년 5월 26일 토요일에 1,000여명의 참가자와 함께 처음으로 개최 된 퍼레이드 행사입니다.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목적은 다양한 퀴어인들, 더 나아가 모든 개인이 드랙이라는 매체를 통해 자신의 정체성을 찾아가고, 본인의 감정과 생각, 스타일을 진실되게 표출할 수 있게끔 장려하는데에 있습니다. 서울 드랙 퍼레이드는 트랜스젠더는 물론 그 누구도 개인의 성적 지향, 성 정체성, 드랙 스타일이 원인이 되어 차별받는 것을 절대 용인하지 않습니다. 퍼레이드 및 모든 관련 행사에는 드랙 아티스트들 뿐만 아니라 모든 퀴어와 앨라이가 참여하실 수 있습니다.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페이스북인스타그램을 팔로우 하시면 다양한 정보를 빠르게 업데이트 받으실 수 있습니다.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공식 이메일은 seouldragparade@gmail.com 입니다.


Seoul Drag Parade is a parade event that is inspired by pride parades from all around the world and Korea's regional queer culture festivals. The ultimate goal of Seoul Drag Parade is to encourage (both queer and non-queer) people to use drag to go on a journey to find their identity, and become able to express their true feelings, thoughts, and style. Seoul Drag Parade does not tolerate discrimination against transgenders, and any other individuals for their sexual orientation, sexuality, or personal drag style. All LGBTQIA+ and allies are welcome at the parade and related events. The first Seoul Drag Parade took place on the 26th of May in 2018 and was attended by approximately 1,000 people. Details about all the related-events are announced via our website and social media. Follow us on Facebook and Instagram to stay updated.

*Seoul Drag Parade's official E-mail is seouldragparade@gmail.com.



조직위원들 / Organizing Committee
Photo by Chingu DMF
Photo by Chingu DMF
히지 양/허리케인 김치 (공동설립자, 조직위원장)
히지 양은 서울에 기반을 두고 활동하는 한국인 퀴어 아티스트이자 활동가 입니다. 2013년부터 서울 퀴어문화 축제에 공연자, 아티스트, 부스 운영자로 적극 참여해 왔으며, 그 외에도 매 년 퀴어 예술 전시회, 드랙쇼, 성소수자들을 위한 기금 마련 행사 등을 기획 및 주최합니다. 또한 허리케인 김치라는 이름의 드랙 아티스트로서 다양한 공연 및 시위에 참여합니다. 'Queer and Trans English-speakers in Korea (한국에서 영어를 사용하는 퀴어와 트랜스 모임)' 이라는 회원 7300여명을 보유한 그룹의 설립자이기도 합니다. 이 단체는 영어 사용이 가능한 한국인 및 외국인 퀴어인들이 교류하는 장을 마련함으로써 국내 퀴어 커뮤니티와 해외 퀴어 커뮤니티를 잇는 역할을 해 오고 있습니다. 또한 히지 양은 2018년 포브스가 선정한 30세 이하의 30인 아시아 리스트에 선정되었습니다.

Heezy Yang/Hurricane Kimchi (Co-Founder, Chief Organiser)
Heezy Yang is a Seoul-born Korean queer artist and activist. He has been actively participating in Seoul pride (also known as the Seoul Queer Culture Festival), as a performer, artist, and booth runner since 2013. Every year, he hosts over a dozen of queer art events, drag shows, and fundraisers for Korean queer organisations. He also performs as drag queen Hurricane Kimchi at major LGBTQ events all around Seoul. He is a founder and administrator of a group called 'Queer and Trans English-speakers in Korea', which has over 7300 members. The group has a number of English-Korean bilingual and international members and it has been playing the role of a bridge between Korea's queer community and international queer communities. In 2018, he has been selected to the Forbes 30 Under 30 Asia list.

Photo by artlifer Heejun
알리 자후 (공동설립자, 운영감독)
알리 자후는 한국의 서울에서 퀴어 이주(migration)에 초점을 두고 연세대학교 대학원에서 국제 관계학 석사 과정을 수료하였습니다. 알리는 런던대학교 SOAS에서 학사 학위를 취득했으며, 베이징 사범대학과 고려대학교에서 또한 공부하여 중국어와 한국어를 숙달하였습니다. 알리는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조직위원장인 히지 양의 어시스턴트이자 친구로서 국내외에서 진행된 퀴어 행사들의 조직 및 홍보를 오랜 기간 동안 도와 왔습니다. 알리는 런던과 브라이튼, 서울, 대구, 제주, 인천, 경남 등 다양한 지역의 퀴어문화축제에 참여한 경험을 바탕으로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운영 및 홍보에 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Ali Zahoor (Co-Founder, Supervisor)

alizahoor520@gmail.com
Ali Zahoor recently finished his postgraduate degree in International Cooperation, with a focus on queer migration at Yonsei University. He completed his undergraduate degree at SOAS, University of London and also attended Beijing Normal University and Korea University. He attained proficiency in Chinese and Korean respectively. Ali has been a long-term friend and assistant to Heezy Yang, aiding him with events and promotions in Seoul. He has also actively participated in Queer Culture Festivals in London, Brighton, Seoul, Daegu, Jeju Island, Incheon, and Gyeongnam.



Photo by Chingu DMF
홍진호 (이벤트 매니저, 스테이지 매니저)
이메일 준비중
홍진호는 미국에서 음악대학교를 다니다가 한국으로 돌아와 음악 활동을 하고 있는 뮤지션입니다. 현재 밴드 The 1234 Dah!에서 베이스를 연주하고 있으며, 그 외 다양한 세션 활동을 또한 병행하고 있습니다. 또한 기타리스트나 베이시스트로서 드랙 아티스트 허리케인 김치의 무대에서 반주를 맡기도 합니다. 과거 여성향 게임 회사에서 사업 분야를 담당하며 국내외 행사 계획/관리를 했던 경험을 통해 서울 드랙 퍼레이드의 행사 기획 및 무대 관리에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Jinho Hong (Event Manager, Stage Manager)
Email TBA
Jinho Hong is a musician based in Seoul who has studied music at a music school in the US. He is currently playing bass in “The 1234 Dah!”, and also works as a session musician on other projects. Also, he occasionally accompanies drag artist Hurricane Kimchi as a guitarist or a bassist. He has experience in organising events and managing stage in and outside of Korea for an otome game company.

Photo by Chingu DMF
라파엘 라시드 (퍼블리시스트)
라파엘 라시드는 서울에 기반을 두고 활동하는 프리랜서 저널리스트이며, Korea Exposé 공동 설립자입니다. 라파엘은 한국의 성소수자 관련 내용들을 포함하여 인권, 소수자 이슈를 관심사로 두고 있으며, 2016년부터 한국 전역의 퀴어문화축제를 다룬 미디어 작업을 꾸준히 해오고 있습니다. 현재 라파엘은 매주 TBS eFM 엘르 코리아와 작업을 하고 있으며, 이전에는 OZY, 비즈니스 인사이드, 닛케이 아시아 리뷰, 빌보드 등의 매체들과 작업을 했습니다. 저널리즘을 시작하기에 앞서 그는 고려대학교에서 한국학 석사를 마쳤으며, 한국 최대 규모의 인터내셔널 PR 회사에서 PR 스페셜리스트로 일하기도 했습니다. 그의 트위터인 @koryodynasty 통해서 실시간으로 그가 공유하는 정보들을 얻으실 있습니다.

Raphael Rashid (Publicist)

Raphael Rashid is a Seoul-based freelance journalist, and also the co-founder of Korea Exposé. His interests lay in human rights and minority issues including those of the South Korean LGBTQ community, and has covered multiple pride events across the country since 2016. He works with TBS eFM’s and ELLE Korea weekly, and has published in OZY, Business Insider, Nikkei Asian Review and Billboard, among others. Prior to embarking in the world of journalism, Raphael completed his master’s degree in Korean Studies at Korea University and worked as a PR specialist for Korea’s largest international PR firm representing some of largest companies in country. He tweets at @koryodynasty.

Photo by Chingu DMF
사파이어 레인 (자문인, 콜라보레이션 매니저)
사파이어 레인은 크래시 랜디드와 화이트라이즈 벌레스크라는 팀에 소속되어 수많은 공연과 워크샵 등을 주최한 드랙킹이자 벌레스크 퍼포머입니다. 사파이어 레인은 서울 퀴어문화축제와 드랙킹 콘테스트를 비롯해 수많은 크고 작은 무대에 선 경험이 있으며, 볼룸 행사인 크래시 볼과 드랙킹즈 오브 서울 밋업 행사 등을 열어 새로운 아티스트들에게 설 자리를 제공하기도 합니다. 그는 이미 서울 핑크닷과 워크 더 월드 투어의 내한 공연때에 서울드랙퍼레이드와 협업을 한 경험이 있으며, 이제는 공식적으로 서울드랙퍼레이드의 일원으로서 함께하게 되었습니다.

Sapphire Reign (Adviser, Collaborative Project Manager)
As a drag king and burlesque performer with Crash Landed and WhiteLies Burlesque, Sapphire Reign has performed in and produced countless shows, workshops, and other events for the queer performance community in Seoul, including the Seoul Queer Culture Festival and the Drag King Contest. Sapphire Reign has helped to organize workshops, meetups, the Drag Kings of Seoul Facebook group, and events like Crash Ball to encourage new artists to share their art. They have also had the honour of performing with Seoul Drag Parade at events like Pink Dot Seoul and Werq the World Seoul, and they are thrilled to join the team in 2020.

Photo by Chingu DMF
범범 (어시스턴트)
현재 연세대학교 국제대학에서 문화디자인경영을 전공하고 있는 범범은 국제회의 운영요원으로 일하면서 통역, 의전, 안내 등의 업무 맡아온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서울드랙퍼레이드의 행사와 관련해 다양한 부분에서 도움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가장 좋아하는 팝 디바로는 머라이어 캐리, 리한나, 라나 델 레이 등이 있다고 합니다.

범범 (Assistant)
Bumbum is a student who is majoring Culture Design and Management in the international college of Yonsei University. He has a plenty of experience in working as a staff member in international conferences and exhibitions. With the experiences in greeting and escorting people, and interpreting for foreign delegates, he has been providing a lot of help in many parts of Seoul Drag Parade’s events. Some of his favourite pop divas include Mariah Carey, Rihanna, and Lana Del Rey.

Photo by Chingu DMF